언론보도

[연합뉴스] 김총리 "아동학대 사건에 막중한 책임..신속·강력 대응"

2021-06-22
조회수 34
연합뉴스

김총리 "아동학대 사건에 막중한 책임..신속·강력 대응"

김범현 입력 2021. 06. 21. 17:10 수정 2021. 06. 21. 17:10 댓글 0개


아동학대 대응 현장 간담회 참석한 김부겸 총리 (서울=연합뉴스) 김승두 기자 = 김부겸 국무총리가 21일 서울시 은평구 서울꿈나무마을에서 열린 아동학대 대응 현장간담회에서 인사말을 하고 있다. 2021.6.21 kimsdoo@yna.co.kr

아동학대 대응 현장 간담회 참석한 김부겸 총리 (서울=연합뉴스) 김승두 기자 = 김부겸 국무총리가 21일 서울시 은평구 서울꿈나무마을에서 열린 아동학대 대응 현장간담회에서 인사말을 하고 있다. 2021.6.21 kimsdoo@yna.co.kr

(서울=연합뉴스) 김범현 기자 = 김부겸 국무총리는 21일 "아동학대 사건이 지속되고 있어 가슴 아프고, 결과적으로 아동학대를 막지 못한 데 대해 막중한 책임을 느낀다"고 밝혔다.

김 총리는 이날 오후 서울 은평구 꿈나무마을 서부아동상담치료센터를 방문해 아동학대 대책 상황을 점검하면서 이같이 말한 데 이어 "아동학대 사건에 대해 신속하고 강력하게 대응해 나가겠다"고 강조했다.

김 총리의 이번 방문은 정부의 잇따른 대책에도 아동학대 사건이 근절되지 않자, 정부 대책의 실효성, 관련 기관의 협조 등을 점검하는 차원에서 이뤄졌다고 총리실이 전했다.

김 총리는 "아동학대는 우리의 미래를 멍들게 하는 명백한 범죄행위"라며 "일선 현장에서 학대 징후를 조기에 발견하고 기관 간 정보 공유와 신속한 조치로 보호 체계가 빈틈없이 작동돼야 한다"며 정부와 지방자치단체의 적극적인 대응을 주문했다.


김부겸 총리, 아동학대 대응 현장 간담회 참석 (서울=연합뉴스) 김승두 기자 = 김부겸 국무총리가 21일 서울시 은평구 서울꿈나무마을을 방문해 아동학대 대응 현장간담회를 하며 인사말을 하고 있다. 2021.6.21 kimsdoo@yna.co.kr

김부겸 총리, 아동학대 대응 현장 간담회 참석 (서울=연합뉴스) 김승두 기자 = 김부겸 국무총리가 21일 서울시 은평구 서울꿈나무마을을 방문해 아동학대 대응 현장간담회를 하며 인사말을 하고 있다. 2021.6.21 kimsdoo@yna.co.kr

그는 또 "아동학대는 주로 가정에서 은밀하게 발생한다"며 "위기 징후를 조기에 발견해 학대를 예방하기 위한 체계를 세심히 갖춰야 할 것"이라고 했다.

나아가 김 총리는 지난 3월부터 학대 피해 아동을 신속히 구제하기 위한 즉각 분리제가 시행 중임을 거론하면서 "분리 조치로 이해 학습권이 침해되지 않도록 세심히 챙기고, 아동학대 전담 공무원과 피해 아동 보호시설 및 인력을 조속히 확충하라"고 지시했다.

kbeomh@yna.co.kr


출처 : https://news.v.daum.net/v/20210621171009390